메뉴 건너뛰기

코트디부아르 5년 미루던 대선 31일 실시

관리자 2010.10.29 01:43 조회 수 : 3876 추천:37

코트디부아르 5년 미루던 대선 31일 실시

서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영어명 아이보리 코스트)가 지난 5년 동안 미뤄져 온 대통령 선거를 오는 31일 실시한다.

이번 대선에는 20여 명이 후보로 나섰으며 과반수 득표자가 없을 경우 11월28일 상위 득표자 2명이 결선투표를 통해 당락을 가르게 된다.

로랑 그바그보 현 대통령의 우세가 점쳐지고 있는 가운데 민주당(PDCI-RDI)의 헨리 코난 베디에 전 대통령, 공화당(RDR)의 알라산 와타라 전 총리 등 두 야당 후보가 추격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당초 그바그보 대통령의 임기는 지난 2005년 10월로 종료됐으나 정정 불안과 선거 준비 부족을 이유로 지금까지 6차례나 대선이 연기돼 왔다.

특히 지난 2월에는 그바그보 대통령의 내각 해산령으로 대선 일정이 또다시 연기되면서 대규모 반정부 폭력시위를 낳기도 했다.

그러나 대선이 임박한 가운데 선거 인력 부족과 함께 투표용지 배포 작업도 지연되고 있어 대선이 다시 한번 연기될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인 것으로 AP통신이 27일 전했다.

코트디부아르는 세계 최대의 코코아 산지로, 그바그보 대통령이 지난 2007년 북부 반군 세력과 평화협정을 체결하면서 내전 종식의 기틀을 확보했지만 반군의 무장 해제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서 국토의 절반을 차지하는 북부지역에 대해서는 통치권을 행사하지 못한 채 정정 불안이 지속되고 있다.

코트디부아르에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임명한 최영진 코트디부아르 특별대표가 수도 아비장에 머물며 대선 준비 과정을 점검하고 있다. 또 유엔은 코트디부아르에 주둔 중인 평화유지군을 최근 증원, 평화유지 활동을 강화하고 나섰다.

(출처:연합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코트디부아르 5년 미루던 대선 31일 실시 관리자 2010.10.29 3876
111 빈라덴, `反무슬림정책' 프랑스에 경고 관리자 2010.10.29 3842
110 美, 자국 목화농장 살리기에 말리 농민들 울상 관리자 2010.10.28 4015
109 모로코, 기독교인 추방 사태와 그 정치적 배경 관리자 2010.10.22 3790
108 아프리카 기아는 농촌행정 취약 탓 관리자 2010.10.22 3788
107 '두 살' 덫에 걸린 사르코지 재선의 꿈 관리자 2010.10.22 3872
106 프랑스 현실 어떻기에… 연금지출, GDP 12% OECD 3위 관리자 2010.10.22 3719
105 진퇴양난에 빠진 사르코지 관리자 2010.10.22 3749
104 극한 치닫는 佛 시위… 방화·부상자 속출 관리자 2010.10.22 3710
103 신자유주의 반감 … 사르코지 ‘불통 정책’이 기름 부어 관리자 2010.10.22 3762
102 세네갈 평원, 한국 덕에 비옥한 농토로 관리자 2010.10.22 3883
101 프랑스 ‘맹렬 10대’ 연금법 저항 앞장 관리자 2010.10.22 3829
100 슬픈 민주콩고… 반군에 이어 정부군도 집단 성폭행 ‘야만의 땅’ 관리자 2010.10.22 4737
99 `비만여성=美의 상징` 모리타니아 전통, 반대운동 관리자 2010.10.21 3866
98 콩고 성폭행 피해 여성, `성폭력 반대 행진` 벌여 관리자 2010.10.21 3856
97 아이티 대학생들 세네갈서 '열공' 관리자 2010.10.21 3713
96 사우디, 佛과 원자력협력협정 체결 전망 관리자 2010.10.01 3807
95 한.리비아 외교갈등 해결 가닥 잡은듯 관리자 2010.10.01 4044
94 <인터뷰> 세네갈 방송 편성국장 칸 디옵 관리자 2010.10.01 3983
93 세네갈서 '김삼순'이 뜨지 못한 까닭 관리자 2010.10.01 3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