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앰네스티 "차드에서 징역형은 곧 사형"

banaba 2012.09.27 20:58 조회 수 : 8896

죄수들 비인간적인 처우에 시달려..9명 질식사하기도

 

아프리카 중북부 내륙 국가 차드에서 죄수들이 징역형을 선고받으면 이는 곧 사형을 선고받은 것이나 다름없을 정도로 비인간적인 처우에 시달리고 있다고 국제앰네스티(AI)가 주장했다.

11일(현지시간) BBC에 따르면 AI는 최근 보고서에서 6곳의 현지 교도소를 방문한 결과 통풍도 되지 않는 감방에서 수감자들로 넘쳐나는 실태를 목격했다며 이를 공개했다.

이 때문에 죄수 9명이 질식사하는 한편 다른 7명의 죄수가 교도관들의 총격으로 목숨을 잃은 사례도 있다는 것이다.

특히 여성 수감자들은 끊임없는 성폭력 위기에 시달리고 있으며, 생후 7개월밖에 되지 않은 유아들이 교도소에서 여성 수감자와 함께 수용돼 있다고 보고서는 적시했다.

AI의 차드 연구원인 크리스티앙 무코사는 "교도소 수용시설이 너무나 열악해 징역형이 곧 사형이 되는 상황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며 "우리가 만난 대부분 수감자는 비쩍 마르고 병약한 상태였다. 일부는 24시간 내내 쇠사슬에 묶여 있으며, 많은 사람이 피부병, 말라리아와 결핵 등으로 고통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보고서는 이에 따라 차드 정부가 교도소 내 인권유린 행태에 대한 즉각적인 조사를 개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하지만 차드 정부는 이에 대해 아직 공식적인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다.

 

(나이로비=연합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2 조토디아 전 반군 지도자, 중앙아공 대통령 취임 banaba 2013.08.21 5024
231 말리의 쿠데타 주역, 대위에서 대장으로 승진 banaba 2013.08.16 6037
230 서아프리카 기니서 인종간 충돌로 54명 피살..사망자 늘어날 듯 banaba 2013.07.24 5256
229 말리, 대선 1주일 앞두고 북부서 관리 6명 피랍 banaba 2013.07.24 6100
228 프랑스 “마다가스카르 대선후보 3명 사퇴해야” banaba 2013.06.20 6875
227 말리 정부, 투아레그 반군과 협정 조인 banaba 2013.06.20 6512
226 프랑스 가톨릭교회, 종교화합 지지하는 새 수장 선출 banaba 2013.04.22 9964
225 남아공 정부, 민주콩고에 추가 파병 계획 banaba 2013.04.12 6295
224 프랑스, 말리 내전 개입 석달…반군 저항 계속 banaba 2013.04.12 6117
223 말리 이슬람 무장세력 북부도시 가오 기습…지하잠입 반군 소탕 어려워 banaba 2013.03.26 10901
222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반군 쿠데타 수도 장악 banaba 2013.03.26 6020
221 프랑스, 시리아 반군 무장지원 입장 거듭 천명 banaba 2013.03.18 5678
220 프랑스 NGO “북 염소농장 3만명 지원” René 2013.01.31 28237
219 중앙아프리카 반군, 수도 인근 도시 장악 banaba 2013.01.10 12554
218 ICC, 코트디부아르 前대통령 부인 체포영장 발부 banaba 2012.11.26 11126
217 DR콩고 반군 동부 거점 고마 점령 banaba 2012.11.22 27025
216 중부아프리카, 신흥 마약거래 중심지로 부상 banaba 2012.11.10 8930
215 프랑스 대테러작전서 1명 사살…7명 체포 banaba 2012.10.13 10892
214 말리 북부서 '베일 착용 반대' 여성 시위 banaba 2012.10.13 10531
» 앰네스티 "차드에서 징역형은 곧 사형" banaba 2012.09.27 8896